농식품부, 청년 대상 ‘농림축산식품 일자리 박람회’ 내달 개최
상태바
농식품부, 청년 대상 ‘농림축산식품 일자리 박람회’ 내달 개최
9월 1~2일 DDP에서 일자리 정보 제공·채용 상담 진행…100개 이상 기관 참가
  • 최유희 기자
  • 승인 2018.08.01 0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 농림축산식품 일자리 박람회 <사진=홈페이지 캡처>

[이뉴스투데이 최유희 기자] 오는 9월 ‘2018 농림축산식품일자리박람회’가 이틀간 열린다.

농림축산식품부는 다음달 1~2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박람회를 열기로 하고 구직자 사전등록 신청을 받는다고 1일 밝혔다.

올해로 2회째를 맞는 이 박람회는 취·창업을 원하는 청년과 인재 영입이 필요한 민간기업·공공기관을 연결해주기 위해 기획됐다.

이번 박람회에는 농협, 삼성웰스토리, 파리크라상, 제일사료 등 다수의 민간기업과 한국농어촌공사, 한국마사회,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한국산림복지진흥원 등 약 100개 이상 기관이 참가해 구인업체와 구직자 간 1:1 채용 상담을 실시할 예정이다.

농식품부는 원활한 채용 상담을 위해 기업·기관별, 유형별 채용관을 운영한다. 심층 면접과 채용설명회 진행 등을 위한 별도의 공간도 둔다.

또 참여 기업·기관의 일자리 정보가 상세하게 담긴 자료집을 제작해 현장에서 배포한다. 취업서류 작성, 외국인 면접, 이미지 코칭, 이력서 사진촬영 등의 무료 취·창업 서비스도 제공한다.

농식품부는 미래 인재인 초·중·고교생들을 대상으로 농림축산식품 산업의 미래 가치를 체득할 수 있는 전시·체험관도 운영할 예정이다.

농림축산식품 분야 일자리 정보를 제공받고자 하는 구직자는 24일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등록 신청을 하면 된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다양한 취·창업프로그램 운영과 지속적인 일자리 정보 제공으로 우리나라 청년 실업 문제를 해결하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