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산업 중기·벤처
美 무역확대 위한 ‘중동부 中企연합회’ 출범뉴욕·뉴저지·애틀랜타·댈러스 등서 현지 경쟁력 강화 목표
<사진제공=중소기업중앙회>

[이뉴스투데이 신승엽 기자] 중소기업중앙회는 미국 중동부 중소기업연합회가 창립총회를 실시했다고 12일 밝혔다.

연합회는 국내 대미 수출을 활성화시키고 뉴욕, 뉴저지, 애틀랜타, 댈러스 등 미국 중동부 한인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출범한 단체다.

중기중앙회는 지난 2016년 10월 로스앤젤레스에서 발족한 미국 서부 중소기업연합회가 무역확대 성과를 거둬 이번 연합회 출범을 지원했다.

연합회는 한국 중소기업 상품 수입 알선, 한국 내 수출삼담회 바이어 참가지원, 월례 세미나 개최, 경영·법률 자문 제공 등을 진행한다.

이남수 연합회장은 “대미 수출의 불씨를 되살리고, 미 중동부 지역 한인경제의 활력을 회복시키는 시너지 효과를 기대한다”며 “앞으로 회원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승엽 기자  sinkon7853@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