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 여신
신한카드, 디지털회원 1000만명 돌파앱카드 FAN, 이용액 연간 8조원·누적 23조원 넘어
신한카드의 디지털 플랫폼 신한FAN 가입고객이 1000만명을 돌파했다. <사진제공=신한카드>

[이뉴스투데이 김민석 기자] 신한카드는 디지털 플랫폼 신한FAN 가입고객이 1000만명을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2013년 4월 온·오프라인 간편결제 서비스 앱카드를 도입한 이후 5년 만에 달성한 기록이다.

신한카드는 기존 앱카드를 모바일 플랫폼인 신한FAN으로 개편하고 포인트 제도인 FAN클럽 등 그룹서비스를 도입했다. 이어 신한FAN 2.0으로 개편을 거치며 2016년 756만명에 그쳤던 회원 수를 늘렸다.

연간 결제 이용금액은 2013년 3000억원에서 2017년 7조2000억원으로 20배 넘게 성장했다. 2018년 상반기까지 누적 이용금액은 23조원에 달한다.

신한카드는 2018년 상반기에만 이용금액 4조1000억원을 넘어서며, 연내 8조원을 넘길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신한FAN은 페이팔, 우버, 에어비앤비, 호텔스닷컴 등 글로벌 빅플레이어과 제휴해 글로벌 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으로 진화하고 있다.

신한카드는 1000만 회원 돌파를 기념해 9일부터 8월10일까지 대고객 이벤트를 진행한다. 1000만명 돌파를 자신만의 아이디어로 표현한 고객을 추첨해 무선청소기(1명), 미니빔프로젝트(3명), 백화점상품권(5명), SPC 상품권(10명), 커피쿠폰(100명) 등을 증정한다.

또 신한FAN 관련 퀴즈를 풀고 룰렛을 돌리면 백화점 상품권, 아이스크림케익 교환권, 포인트 적립 등의 경품이 증정된다.

신한카드는 동영상 및 이벤트 내용을 SNS로 공유하는 고객 가운데 추첨으로 커피쿠폰을 증정한다. 추가 응모 고객 가운데에서는 추첨으로 영화 ‘신과함께’ 개봉전 전국 21개 CGV영화관의 시사회 2인 관람권 및 콤보세트도 증정한다. 경품 및 포인트는 8월 중 당첨자 발표 후 일괄 지급된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신한FAN 1000만명 돌파를 도약의 계기로 삼아, 초연결 경영전략을 바탕으로 초개인화 수준의 고객 경험과 가치 있는 소비 실현을 도모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민석 기자  rimbaud1871@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