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C인삼공사, 여성 위한 ‘화애락 후’ 선봬
상태바
KGC인삼공사, 여성 위한 ‘화애락 후’ 선봬
6년근 정관장 홍삼농축액 및 프리미엄 원료(녹용·상황·영지·꽃송이 등) 함유
  • 강민수 기자
  • 승인 2018.07.06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KGC인삼공사>

[이뉴스투데이 강민수 기자] KGC인삼공사의 여성 전문 브랜드 ‘화애락이 ‘화애락 후[后]’를 출시했다.

KGC인삼공사는 백발(Grey)과 전성기(르네상스)의 합성어인 고령층 타겟 ‘그레이네상스’에 주목해 아름다움과 건강을 위한 삶을 즐기는 이 시기의 여성을 ‘황후기 여성’이라고 정의하고 이들 니즈를 반영해 제품을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화애락 후[后]’는 갱년기 여성 스페셜 집중케어로 잘 알려진 ‘화애락 진’ 이후 여성을 위해 개발한 제품이다. 6년근 정관장 홍삼농축액을 기본으로 녹용·상황·영지·꽃송이·당귀·작약 등 고품질의 프리미엄 원료를 더해 만든 여성 액티브시니어를 위한 건강기능식품이다.

면역력 증진·피로 개선·항산화·기억력 개선 등 홍삼의 기능성 뿐만 아니라 액티브시니어를 고려한 최적 원료 배합으로 제품화했으며, 파우치로 포장되어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섭취 가능하다.

‘화애락 후(70ml*30포, 20만원)’는 전국 정관장 매장, 백화점 및 정관장몰 등에서 구매 가능하며, 다음달 30일까지 본품 구매 시 ‘화애락 후’ 5포를 추가 증정한다.

차태웅 KGC인삼공사 특정기능팀장은 “갱년기 여성 건강관리가 골든타임이라면, 갱년기 이후 건강관리는 꾸준한 관리가 포인트”라며 ”더 아름답고 건강함을 유지하고 싶으신 분들을 위해 황후기 건강관리에 도움이 될 수 있는 프리미엄 원료들을 더했으며, 화애락 브랜드 중 홍삼농축액 함량도 가장 높아 진한 맛을 기대할 수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