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정책일반
정부 "코리아세일페스타에 블랙프라이데이 같은 '파격 할인' 내놓겠다"한 달에서 10일로 줄이고 '핵심 품목' 공개 모집 ... 9월 28일 ~10월 7일 개최
<사진출처=한국관광공사>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국내 최대 쇼핑·관광 축제인 '코리아세일페스타'가 9월 28일부터 10월 7일까지 개최된다. 미국 블랙프라이데이와 중국 광군제 같은 파격 할인으로 흥행몰이를 할 ‘핵심 품목’도 공개모집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8일 제9차 경제관계장관회의에서 이와 같은 '2018년도 코리아세일페스타 추진계획'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올해 코리아세일페스타는 집중도를 높이고자 기간을 과거 1개월에서 10일로 단축했다. 또 행사 목표를 분명히 하기 위해 쇼핑 프로그램 중심으로 운영하기로 했다.

개선 방향으로 가장 대두된 것은 할인 수준이 기대에 못 미치고 할인 품목이 제한돼 만족도가 낮다는 지적이다. 이에 따라 올해는 소비자가 만족할 수준의 파격적인 할인 제품인 '핵심 품목'을 확보할 계획이다.

여론조사를 통해 소비자가 원하는 상품을 확인하고 이를 할인가에 내놓은 '선도기업'을 공모한다. 선정된 기업에는 홍보 혜택 등을 지원한다.

행사 전야제로 9월 27일에는 서울 시청광장에서 SM타운 소속 가수들이 출연하는 K팝 공연을 선보인다. 외국인 관광객도 끌어들이기 위해 주요 대상국에서 온라인 할인을 실시하고 K-팝 스타를 활용한 홍보를 한다.

상생의 장도 마련한다. 백화점에서 중소기업과 사회적기업 제품, 농수산품 특별 할인전을 진행하고, 대형 유통점과 인근 전통시장의 협력사업을 추진한다.

한편 산업부측은 “향후 점진적으로 코리아세일페스타를 정부 주도에서 민간 주도로 전환할 계획”이라며 “내년부터는 대한상공회의소, 유통물류진흥원 등 정부와 민간 가교 역할을 할 수 있는 기관에 행사를 맡기고, 2021년에는 민간에 완전히 이양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이지혜 기자  imari@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