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 여신
신한카드-신한은행, 서울시 우대용 교통카드 사업자 재선정장애인복지카드, 국가유공자카드, 시니어패스카드, 국민연금증카드 등 3년간 발급 업무 수행
신한카드는 27일 오전 서울시청에서 고홍석 서울특별시 도시교통본부장(가운데), 이종명 신한카드 마케팅본부장(오른쪽), 이병철 신한은행 기관고객본부장(왼쪽)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관련 협약식을 열고 서울시 우대용 교통카드 사업자로 재선정됐다. <사진제공=신한카드>

[이뉴스투데이 김민석 기자] 신한카드는 신한은행과 서울시 우대용 교통카드 사업자로 재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신한카드와 신한은행 컨소시엄은 이번 재계약으로 장애인, 유공자, 만 65세 이상 어르신에게 지하철 요금을 면제하는 서울시 우대용 교통카드 발급 업무를 3년간 담당하게 된다.

신한 컨소시엄은 2008년부터 이 업무를 담당한 바 있다.

서울시 우대용 교통카드는 지하철 무임승차 대상 가운데 주민등록상 주소지가 서울특별시로 돼 있는 발급 대상자가 신한 장애인복지, 국가유공자, 시니어패스, 국민연금증카드를 발급 받으면 사용할 수 있다.

장애인과 만 65세 이상 어르신은 신용, 체크카드 기능이 없는 단순무임카드로도 발급 가능하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10년간의 노하우로 우대용 교통카드 발급 대상자가 불편함 없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민석 기자  rimbaud1871@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