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이뉴스TV e영상
[이뉴스]문 대통령, 한국-멕시코전 관전…한국 선수들 위로[이뉴스TV]

문재인 대통령도 로스토프 아레나에서 열린 한국 대 멕시코의 월드컵 경기를 관전했다.

문 대통령은 부인 김정숙 여사와 대표팀 선수들의 선전을 기원하는 뜻에서 붉은 머플러를 두른 채 경기를 지켜봤다.

경기 종료 뒤에는 선수 라커룸으로 이동해 최선을 다했지만 안타깝게 패배한 신태용 감독과 손흥민 선수 등 선수와 코치진을 일일이 격려했다.

대통령이 외국에서 열리는 A매치를 관전하는 것은 처음이다.

 

김태형 기자  bigdatakorea@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