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금융 금융공기업
금감원, 현장 경험·식견 갖춘 금융전문가 5명 옴부즈맨 위촉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금융감독원은 현장 경험과 식견을 갖춘 금융전문가 5명을 옴부즈맨으로 22일 위촉했다. 

이날 위촉한 옴부즈맨은 박도규 전 SC은행 부행장과 박재순 전 예금보험공사 부장, 김헌수 순천향대 교수, 박태형 한국투자공사 상무, 이은영 소비자권리찾기시민연대 대표다.

금감원은 좀 더 다양한 의견을 반영하고자 옴부즈맨을 3명에서 5명으로 늘렸다. 특히 금융소비자를 대변할 수 있는 시민단체 대표를 함께 위촉했다.

이들은 2년 임기로 독립·중립적 입장에서 금감원에 자문한다.

유제원 기자  kingheart@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