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복대학교 작업치료과, 국제학술대회 3편 기술논문 '호평'… IEEE 에 등재
상태바
경복대학교 작업치료과, 국제학술대회 3편 기술논문 '호평'… IEEE 에 등재
  • 수도권 취재본부
  • 승인 2018.06.07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경복대>

[이뉴스투데이 수도권 취재본부] 경복대학교 작업치료과 캡스톤 디자인 과목의 결과물인 3편의 기술논문을 국제학술대회인 미국전기전자학회(IEEE: Institute of Electrical and Electronics Engineers)에 출품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고 7일 밝혔다. 

이번에 출품한 논문은 ‘가상현실 프로그램을 기반으로 한 로봇 보행 재활 시스템의 임상적 효과’, ‘뇌성마비 환자의 전동휠체어 사용을 위한 조향장치 시스템 개발’, ‘이중체임버기술을 기반으로 한 뇌졸중 환자의 음용 용기개발’ 등 세 편이다. 이들 논문은 4차산업 혁명이라는 시대적 흐름에 부합한 전공영역을 개척한 것으로 업계에서도 화제이다. 

이 중 ‘가상현실 프로그램을 기반으로 한 로봇 보행 재활 시스템의 임상적 효과’ 논문은 지난 1월 미국에서 개최된 학술대회에 작업치료과 허서윤 교수가 참가해 구두발표를 진행했으며, 4월 최종 IEEE 학술검색엔진에 게재승인을 받아 학술지에 등재가 완료됐다. 

허서윤 교수는 “이번 발표를 통해 세계무대에서 경복대의 위상을 드높이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도 학생들과 연구에 더욱 매진하여 좋은 논문이 더 많이 출품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학생들이 취업시장에서 타 대학 학생들에 비해 우위에 설 수 있는 역량을 길러주는데 전념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