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유통 부문 ‘아너스 위크’ 캠페인 전개
상태바
롯데 유통 부문 ‘아너스 위크’ 캠페인 전개
호국 보훈의 달 기념 CSR 연계 공동 마케팅...할인 행사, 수익 기부 활동
  • 이지혜 기자
  • 승인 2018.06.04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롯데쇼핑>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롯데백화점, 세븐일레븐, 하이마트 등 롯데 유통 부문 계열사들이 6월 ‘호국 보훈의 달’을 맞아 할인 행사와 이 기간 수익금 기부 활동을 전개한다.

롯데 유통 사업부문 11개 계열사는 ‘아너스 위크’를 주제로 사회공헌 공동 마케팅을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대한민국 국가 유공자와 그 가족들을 지원하기 위해 진행한다. 이벤트나 바자행사를 통한 수익금 기부, 국가보훈처 기부금 전달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나라사랑의 의미를 더해 나갈 예정이다.

공동 프로모션으로 6월 4일부터 13일까지 엘페이 연계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이벤트를 실시한다. 스탬프 적립식 응모로 엘페이 결제 건당 무궁화 꽃잎 1개씩 획득이 가능하고, 4번 결제를 진행하면 무궁화 꽃이 완성되면서 미션이 완료된다.

무궁화 꽃을 완성하면 경품에 자동 응모가 된다. 추첨을 통해 총 2018명에게 엘포인트 2만 포인트에서 최대 1000만 포인트를 증정한다.

엘페이 참여 횟수마다 일정 금액이 국가유공자를 위해 기부된다. 고객들도 호국 보훈 사회공헌 활동에 동참할 수 있다.

유통사별로도 세일과 이벤트를 진행한다.​

롯데백화점은 ‘나라사랑 대바자’ 행사를 마련하고 전 점에서 150여개 브랜드 상품 총 150억원 물량을 최대 80% 할인 판매한다. 특히 국가유공자·군인·경찰·소방공무원 및 우대카드(KB·신한·우리) 소지자에게 7% 사은행사를 전개한다.

롯데마트는 M쿠폰 이용시 전단광고 상품 5%추가 할인한다. 롯데슈퍼는 팥빙수, 냉면 등 여름 대표 인기 상품 10개 품목을 특가 판매한다.

롯데닷컴은 ‘쿨 앤 핫 브랜드 대전’을 통해 프라다, 정관장, 다이슨, 크록스 상품을 최대 50% 할인한다. 롭스는 엘페이로 3만원 이상 결제 시 엘포인트 2000점을 추가 적립해준다.

롯데홈쇼핑은 삼성 에어컨, 쿠쿠 밥솥 등 인기 가전 할인 판매를 실시한다. 하이마트는 에어컨, 선풍기 특별 기획전을 진행해 브랜드별 에어컨을 기획가로 준비했다.

K7(세븐일레븐)은 롯데·우리카드 엘페이 결제시 도시락 전종 30%, 일반 상품 20% 익월 페이백 행사를 진행한다. 롯데자산개발은 롯데몰 은평점에서 비비안 그랜드 초대전을 통해 이너웨어를 특가에 판매한다.

'나라사랑 대바자' 판매 수익금은 국가유공자를 위한 의료 지원 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이는 지난해 6월 롯데 유통 사업부문과 국가보훈처가 체결한 국가유공자 의료 복지 확대를 위한 업무 협약의 일환이다. 현재까지 국가유공자 약 120여 명의 치과 진료가 진행된 바 있다.

이원준 롯데 유통 사업부문 부회장은 “롯데 유통 사업부문은 2017년에 통합 사회공헌 프로젝트를 처음으로 시행해 3가지 사회공헌 활동을 성공적으로 진행했다”며, “일회성 캠페인이 아닌 지속성 있는 활동으로 사회에 이바지하는 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