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오수봉 하남시장, "공약사항 반드시 이행한다"상습 정채구간, 선동IC 개선사업 현장 방문... 조속히 추진될 것 주문
지난 23일 오수봉 하남시장이 미사강변도시 상습정체구간 선동 IC 현장을 방문 점검하고 있다. <사진제공=하남시>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김승희 기자] 오수봉 하남시장은 지난 23일 미사강변도시 상습 정체구간인 선동IC 개선(회전교차로) 현장을 방문. 추진상황을 관계 공무원으로부터 보고받고 현장을 점검했다.

오 시장은 현장에서 “선동IC는 미사강변도시 주민들이 서울로 가장 많이 진출입하는 광역교차로인 만큼 선동IC 회전교차로를 조기에 추진 할 것”을 당부했다.

이어 “개선 사업 시 발생할 수 있는 대형차량 유턴 문제, 선동 체육시설 보행자 횡단 문제 극복을 위해 세심히 사업을 추진할 것”을 주문했다.

선동IC 개선사업은 선동IC 서울방향 등 상하행선 진출입램프 확장(1→2차로)을 위한 사업으로서 작년부터 LH와 협의하여 최근 구체적인 실무 협의를 진행 중에 있다.

한편 본 사업은 LH가 공사비를 전액부담 하며, 이는 오 시장의 광역교통체계완성을 위한 공약사항으로써 LH와 끈질긴 협상 끝에 이룬 성과로 평가받고 있다.

김승희 기자  ehee0303@hanmail.net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