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TK 홀딩스, 팍스데이터테크과 하드웨어 기반 블록체인 공동 개발 - 이뉴스투데이
search btn
상단여백
HOME IT·과학 콘텐츠
ICTK 홀딩스, 팍스데이터테크과 하드웨어 기반 블록체인 공동 개발

[이뉴스투데이 노진우 기자] 팍스데이터테크(대표 최영규)는 지난 17일 서울 팔레스호텔에서 ICTK 홀딩스(대표 유승삼)와 기술협력발표회를 갖고 양사가 갖고 있는 기술을 활용하여 컬러체인을 개발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컬러체인은 팍스데이터테크가 전략적으로 출시하는 디앱을 위한 차세대 블록체인 플랫폼 모델이다. 

컬러플랫폼은 제1세대로 간주되는 비트코인과 제2세대로 간주되는 이더리움 등의 취약점을 대폭 개선하여 블록체인이 실생활에서 범용적으로 쓰이도록 만든 제품이다.

팍스데이터테크는 지난 수개월간 탈중앙화 응용 프로그램(dApp) 생태계형 플랫폼을 설계해 왔다.  컬러플랫폼이 개선하게 될 기존의 블록체인 약점들은 느린 거래합의 (Consensus), 낮은 확장성, 취약한 거버넌스, 어려운 손망실 암호자산의 회복, 어려운 오프라인 암호자산 쌍방거래, 암호자산 취득에 부익부 빈익빈의 심화 등이다.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서 컬러체인은 PUF라는 하드웨어 기반의 합의 기능을 도입하기로 했다.

PUF는 제3자 개입 없이 오프라인에서의 쌍방 거래를 즉각적으로 처리할 수 있기 때문이다. 나아가 컬러체인의 또 하나의 핵심 개념인 선물경제(Gift Economy)를 픽셀(Pixel) 토큰의 에어드롭 형태를 통한 컬러코인 발행도 PUF를 활용해 Hardware Software Co-Design형태로 개발할 계획이다.

즉 컬러코인의 유일한 화폐발행 방식은 픽셀 토큰으로 시작된다.

PUF기반 블록체인은 거래 당사자 노드간의 합의만으로 거래 장부를 완결한다. 이러한 기능을 통해 중앙은행이 발행하는 디지털화폐(CDBC)에 최적의 기술로 평가 받고 있다.

한호현 경희대학교 교수는 “NEC, Intrinsic 등 해외 기업들은 이미 하드웨어 기반 블록체인 관련 기술 개발에 상당한 수준을 보이고 있다” 며 “이제 국내 기업들도 소프트웨어 중심에서 벗어나 하드웨어 기반의 블록체인 연구에도 관심을 가져야 할 때다”고 말했다.

노진우 기자  martinro@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