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IT·과학 콘텐츠
넷마블 '리니지2 레볼루션', 남미 38개국 출시… 서버 추가 형태
<사진제공=넷마블>

[이뉴스투데이 오복음 기자] 넷마블은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2 레볼루션(이하 레볼루션)'을 남미 38개국 구글플레이, 애플 앱스토어에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넷마블은 출시에 포함된 국가는 브라질, 콜롬비아, 아르헨티나, 페루, 칠레 등이며, 이번 출시는 별도 빌드 개발이 아닌, 북미, 유럽 에 선보인 글로벌 빌드에 서버를 추가하는 형태로 진행됐다고 전했다.

넷마블 관계자는 "글로벌 빌드는 휴먼 캐릭터를 변경하고, MMORPG에 친숙하지 않은 이도 쉽게 적응할 수 있도록 게임 난이도로 조정한 버전"이라며 "남미 지역 이용자들이 레볼루션을 경험하는 데 최적화된 환경이라 생각해 서버 오픈 형태로 진행했다"고 말했다.

넷마블은 레볼루션을 알리기 위해 이달 브라질에서 소규모 쇼케이스를 개최, 현지 이용자들이 게임을 경험해 볼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기도 했다.

레볼루션 해외진출은 5번째로, 앞서 아시아 11개국(2017.6), 일본(2017.8), 글로벌 54개국(2017.11), 인도네시아(2018.3)에 진출했다.

레볼루션은 일본, 태국,싱가포르 등 다수의 해외진출국 주요 앱스토어 최고매출 최상위권을 차지함은 물론, 지난해 전 세계 구글플레이 매출 1위 게임(앱애니, IDC '2017 게임스포트라이트 리뷰' 기준)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오복음 기자  perpect_knight@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