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사회
한양사이버대, '2018년 성인학습자 역량 강화 교육콘텐츠 개발' 사업 수주
<사진제공=한양사이버대학교>

[이뉴스투데이 김용호 기자] 한양사이버대학교(총장 이영무)가 교육부와 한국교육학술정보원이 주관하는 '2018년 성인학습자 역량 강화 교육콘텐츠 개발' 사업을 수주했다.

이에 따라 한양사이버대는 2013년 선취업 후진학, 2014년 NCS특성화에 이어 3연속 정부 재정지원사업에 선정됐으며, 3일 한국교육학술정보원과 사업 계약과 관련한 협상을 마무리짓고 본격적인 사업에 착수한다.

올해 진행되는 '성인 학습자 역량 강화 교육 콘텐츠 개발 사업'은 예산 부족 등을 이유로 3년을 거르다가 다시 시작된 재정지원 특성화 사업으로, 전국 21개 사이버대학 중 8개 대학이 선정됐다.

선정된 대학에는 각 1억 8000만 원에서 2억 1000만 원 가량이 지원되며 ▲19~24세 ▲25~40세 ▲41~65세 ▲65세 이후로 생애주기를 분류해 각 시기마다 성인 학습자의 역량 강화를 위한 맞춤형 단기 교육과정과 콘텐츠를 개발·운영하게 된다.

한양사이버대학교 관계자는 "이번 사업에서 '4C 인재를 육성하는 코딩강사 양성과정'을 제안해 우수한 평가와 함께 사업을 수주했으며 총 7개의 콘텐츠를 개발할 예정"이라면서 "코딩을 통해 전직을 희망하는 소프트웨어 개발자나 경력단절여성, 취업준비생 뿐만 아니라 보수교육을 필요로 하는 중고등학교 코딩 교강사, 자녀에게 코딩교육을 하고 싶어 하는 학부모까지 다양한 성인학습자를 위한 기초 코딩 교과목을 구성했다"고 말했다.

특히 코딩 교육에 대한 심리적 진입장벽을 낮추고 대중화를 위해 범용적 내용으로 구성하되 보드게임, 스크래치, 파이썬, C 언어 등 다양한 용처와 난이도의 코딩 도구를 선정해 교육생이 선택적으로, 순차적으로 학습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며, '코딩실무영어' 등의 과목을 개설해 학습자들이 프로그래밍 언어 학습시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한다는 것이 학교 측의 설명이다.

김용호 기자  reporter05@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