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여기어때, 인더코어와 손잡고 ‘스마트객실’ 연내 구현
상태바
호텔여기어때, 인더코어와 손잡고 ‘스마트객실’ 연내 구현
  • 구동환 기자
  • 승인 2018.04.30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쪼구터)최치영 호텔여기어때 고객가치혁신실 이사와 한현석 인더코어 대표는 경기도 판교 인더코어 본사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서 협약서를 들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여기어때>

[이뉴스투데이 구동환 기자] 호텔여기어때는 ‘인더코어 비즈니스 플랫폼’과 ‘스마트 객실 구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제휴를 통해 호텔 고객이 스마트폰으로 TV와 에어컨, 커튼, 조명 등 머물고 있는 객실 환경을 직접 제어할 수 있다.

또 호텔 프런트에 수건과 비누 등 어메니티(비품)도 요청할 수 있다. 영어와 중국어, 일본어 등 다국어도 지원된다.

인더코어 호텔솔루션 ‘iStay’ 는 높은 보안성도 적용돼 재사용을 막는 1회용 QR코드가 제공된다. 고객은 별도의 애플리케이션 설치 없이, 객실 안에 부착된 QR코드를 자신의 휴대폰으로 인식시키면 서비스로 연결된다.

와이파이 기반의 무선 시스템이 작동돼 숙박업주는 스마트 객실 구현을 위해 배선 공사나 장비 도입 등 별도의 자금 지출이 필요 없다.

호텔여기어때의 스마트 객실은 잠실 직영점을 시작으로 연내 지속적으로 오픈할 예정이다.

호텔여기어때는 현재 전국 15개 프랜차이즈 호텔을 운영 중이며, 30여곳 계약이 마무리됐다. 인더코어의 스마트 객실 서비스는 그랜드 앰배서더 서울 풀만 호텔 등 국내 특급호텔에 적용, 운영하고 있다.

서무정 호텔여기어때 부대표는 “해당 시스템이 적용되면 호텔여기어때의 고객 편의를 위한 객실 서비스가 크게 개선될 것”이라며 “호텔 입장에서는 고객 맞춤형 서비스 제공을 통하여 고객만족도 제고 및 재방문 유도를 통해 매출을 증대하고, IoT를 활용해 공실 온도제어를 통한 비용 절감을 통하여 부가적인 이익을 누릴 수 있게 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