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피에스텍·프로템’, 이달의 산업기술상 수상

[이뉴스투데이 민철 기자]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으로부터 연구개발을 지원받고 있는 피에스텍과 프로템이 각각 이달의 산업기술상을 수상했다.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KEIT)은 ㈜피에스텍과 ㈜프로템이 각각 2018년 3월 ‘이달의 산업기술상 ’신기술 부문과 사업화 기술 부문에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8일 밝혔다.

'피에스텍'은 이중주파수를 사용한 열처리 기술(컨투어 표면경화 열처리 기술)을 개발하여 신기술 부문 장관상을 수상했다. 이 기술을 활용하면 기어류의 표면 굴곡을 따라 일정한 두께로 열처리가 가능해 자동차 및 건설기계, 풍력발전기, 농기계, 선박엔진 등 각종 산업기계에 폭넓게 적용 가능하다. 

피에스텍은 기어류 표면을 균일하게 열처리하지 못하는 기존 고주파 열처리 방식의 한계점을 극복하여 업계에서 경쟁력을 갖출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프로템'은 수입에 의존하고 있던 프리프레그(Prepreg)생산시설 국산화에 성공해 사업화 기술 부분 장관상을 수상했다. 프리프레그는 실이나 천의 형태의 탄소섬유를 첨단복합소재로 변형하는 데 이용된다. 프로템은 다양한 프리프레그 생산시스템 개발을 통해 여러 조건의 혼합사를 각각의 생산시스템에 맞도록 생산 공정을 확립했다. 프로템은 연구개발 1차 년도부터 기술력을 인정받았고, 2차 년도에는 55억 원의 매출을 달성하며 사업화 성과를 창출했다.

민철 기자  minc0716@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