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美서 '제네시스 전용 판매 네트워크' 구축
상태바
현대차, 美서 '제네시스 전용 판매 네트워크' 구축
  • 이세정 기자
  • 승인 2018.01.28 17:44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Q900(미국 판매명 G90)

[이뉴스투데이 이세정 기자] 제네시스 브랜드가 미국 시장에서 현대자동차 브랜드와의 판매망 분리 작업에 착수했다.

28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와 제네시스 미국 현지 법인 HMA와 GMA는 27일(한국시각) 두 브랜드가 별개의 소매 네트워크를 구축하기 위한 전용 딜러 선정 작업에 돌입했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현대차와의 딜러망 분리를 통해 고객과의 접점에서부터 '럭셔리 브랜드'로서의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제공하고 미국 고급차 시장을 본격적으로 공략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현재 미국 시장의 현대차 딜러 약 800여개는 현대차와 제네시스 G80을 함께 판매하고 있다. 이 중 추가 설비 기준을 만족한 300여개 딜러는 G90도 팔고 있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우선 이들 300여개 딜러를 대상으로 제네시스 전용 딜러 지원 신청을 받을 예정이다. 또 제네시스 브랜드는 올해 말까지 제네시스 전용 딜러 100여개를 순차적으로 추가 선정할 계획이다.

제네시스 전용 딜러는 초기에 기존 사업장을 활용할 수 있으나, 오는 2021년까지는 제네시스 브랜드 단독 사업장을 구축할 예정이다.

어윈 라파엘 제네시스 미국 총괄 매니저는 "제네시스 고객을 최우선으로 특별한 고객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제네시스 판매망 분리에 착수했다"며 "라인업(제품군) 확대와 더불어 브랜드 전용 딜러망 구축을 통해 럭셔리 자동차 시장에서 지속적 성장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밀했다.

이번 제네시스 브랜드의 딜러 네트워크 분리 계획은 미국 시장에 국한된 것이지만, 향후 캐나다·러시아·중동 등 각 시장에서도 상황에 맞게 딜러 분리가 추진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에서도 제네시스 브랜드 체험관 '제네시스 스튜디오('스타필드 하남' 내)'에 이어 이달 초 제네시스 전용 전시관 '제네시스 강남'이 문을 여는 등 제네시스의 독립·전용 공간이 꾸준히 늘고 있다. 다만 판매 채널 분리와 관련된 구체적 계획이 발표된 적은 없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임여사 2018-01-28 21:12:39
참 좋은 정보입니다

김대용 2018-01-28 18:08:58
현대차의갑질 제조된지 3개월가량 지나 이력도 알수없는. 제동장치 고장난 차를 신차라고 속여서 판매하고 항의하는 소비자에게 법대로하라는 식의 갑질 현대차.아마도.일반 시민이 저렇게 하면 범죄행위로 잡아갈거같은데. 더 큰문제는 우리나라 법에 3년이 지난 고장난 재고차를 속여서 팔아도 규제할 법이 없다고 소비자원이 말하고있는 점입니다. 무슨 이유에선지 . 아무리 찿아봐도 우리나라 관공서내에 신차 를 관리감독하는 민원전담부서가없는것같습니다.?관공서에 민원제기하면. 돌고돌아서 아무 권한도없는 소비자원이 답변 권고하는정도. 왜 그런걸까요?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