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제자유구역청, 송도 도시 경관 향상 방안 마련
상태바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송도 도시 경관 향상 방안 마련
  • 신윤철 기자
  • 승인 2018.01.18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신윤철 기자]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송도국제도시의 경관을 세계적 수준으로 더욱 높이기 위해 특별계획구역을 지정하는 등 도시 경관을 향상하기 위한 방안을 마련하기로 하였다.

경제청은 그동안 송도국제도시가 사업성 위주의 개발로 인해 국제도시로서의 위상에 걸맞지 않은 건축물로 인한 경관 저해 사례가 있다고 보고 있다. 이에 따라 지구별 특성과 경관을 고려한 경관상세계획을 수립하여 가이드라인을 마련하고 지구단위계획과 실시계획 등을 통해 특별계획구역을 지정하기로 하였다.

우선 시범사업으로 6‧8공구 중 현재 건축 중인 필지를 제외한 지역 위주의 경관상세계획을 수립하여 적용하고 향후 국제업무단지, 국제화복합단지, 11공구 등 경관상세계획이 수립되지 않은 지구에 순차적으로 적용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경제청에서는 송도사업본부장을 단장으로 하고, 도시계획, 건축, 경관, 투자유치, 용지분양 등 5개 분야 담당 부서장이 참여하는 T/F팀을 구성하였으며, 1월 19일 첫 회의를 시작으로 경관상세계획 수립이 완료될 때까지 운영할 예정이다.

경제청은 “앞으로 특화경관계획이 마련되면 창의적 개발과 세계적 수준의 건축물 등으로 고품격 경관이 조성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