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유통·소비자 중간 톱
홈플러스, 임단협 체결… 근무시간 단축 없이 급여 인상전체 직원 중 75.3% 급여 10% 이상 ↑

[이뉴스투데이 유경아 기자] 홈플러스는 노사간 '2018년 임금·단체협상' 갱신에 최종 합의했다고 11일 밝혔다.

홈플러스와 홈플러스노동조합은 이날 유통시장 위기 극복과 노사간 화합을 위한 '노사공동 발전 선언문'을 체결했다. 

노사는 정부 노동정책 기조에 앞장서자는 입장이다. 직원들의 임금은 최저임금 산업 범위에 대한 조정이나 임금체계 개편 없이 사원 기준 최대 14.7%까지 인상됐다. 홈플러스 전체 직원 중 75.3%의 급여가 10% 이상 올랐다.

근무시간은 올해부터 하이퍼 점포 근무자들의 전일제 근무를 확대키로 했다. 하루 8시간이다.

아울러 노사는 고객과 직접 접촉해야 하는 서비스직의 특성에 따라 올해부터 ‘마음 플러스 프로그램’을 도입키로 했다. 이 프로그램은 직원들의 심리 안정 상담 프로그램이다. 홈플러스는 대 고객 응대 피로로부터 직원들을 보호하는 절차를 강화할 계획이다.

직원들의 일과 삶의 균형 보장을 위한 지원 프로그램도 확대한다. 연차휴가 활성화를 위한 혜택과 연간 추천 여행지를 안내하든 가이드북을 발간하고 정시 퇴근 문화 정착 캠페인도 강화한다.

무기계약 전환 시점도 입사 후 12개월로 단축하는 데 합의했다. 기존에는 입사 후 16개월이 지나야 평가를 통해 무기계약직으로 전환됐다.

임일순 홈플러스 사장은 “어려운 경영 환경 속에서도 새로운 성장과 노사간 화합이라는 공감대를 갖고 양보와 대화로 협약을 체결했다”면서 “향후에도 직원들의 안정적인 근무환경과 더불어 일과 가정의 균형있는 삶을 지원해 고객들께도 만족스런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홈플러스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유경아 기자  yooka@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개새꺄 2018-01-11 16:01:27

    니가 말한 전체직원 75%중에 정규직은 얼마나 되냐
    무기계약직만 14% 임금 상승이지
    공채로들어간 젊은 정규직사원들 연봉 상승은 얼마나되냐
    전체직원이라고 쓰지말고 ,정규직사원과 무기계약직을나눠서 쓰던해야지
    뭣같은새끼 누가보면 존나 올려준줄 알겠네 ㅅㅂ것

    기사 쓰려면 똑바로 써라 이새   삭제

    • 이게기사? 2018-01-11 14:07:25

      기사님 그냥 불러 주시는데로 쓰시는군요? 그게 무슨 기자입니까? 받아쓰기지..앞으로는 본인이 뛰면서 쓰세요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