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금융 여신 중간 톱
국정농단 연루 검찰수사 중인 정찬우 전 거래소 이사장 금융연구원 복귀 무산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최순실 국정농단 사태 등 연루돼 검찰 수사를 받고 있는 정찬우 전 한국거래소 이사장의 한국금융연구원 복귀가 최종 무산됐다.

금융연구원 관계자는 7일 "정 전 이사장의 재취업을 받아들이지 않기로 경영진이 판단했다"고 밝혔다.

금융권 내 대표적 '친박' 인사였던 정 전 이사장은 지난해 10월부터 거래소 이사장을 맡다 올해 8월 중도 하차했다.박근혜 정부 당시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을 하며 KEB하나은행 인사에 개입에 공모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최근 공직자윤리위원회에 금융연구원 초빙연구원으로 취업심사를 신청하고 위원회가 지난달 30일 이를 승인한 것이 알려지면서 논란이 된 바 있다.

금융연구원 관계자는 "검찰 조사와 금융노조의 반대 등 여러 가지 논란이 많은 점이 작용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유제원 기자  kingheart@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