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중간 톱
김경훈 대전시의장 "권선택 시장 시장직 잃어 안타깝다"기자회견 통해 "시정이 흔들림 없이 정상 추진될 수 있도록 시의원 모두는 의회 본연의 역할에 매진할 것" 강조
대전시의회는 김경훈 의장(사진)이 14일 오전 대전시의회 기자실에서 권선택 대전시장 대법원 판결 선고에 따른 기자회견을 가졌다고 밝혔다. <사진제공=대전시의회>

[이뉴스투데이 대전충청취재본부 박희송 기자] 대전시의회는 김경훈 의장이 14일 대전시의회 기자실에서 권선택 대전시장 대법원 판결 선고에 따른 기자회견을 가졌다고 밝혔다.

김 의장은 기자회견에서 “그 동안 헌신적으로 대전 시정을 이끌어 오신 권선택 시장께서 대법원 판결로, 시장직을 잃게 된데 대해 충격과 안타까움을 금할 길이 없다”고 말했다.

김 의장은 이어 “매우 중차대한 시기에 시장 공백사태가 발생함에 따라 우리 대전시의회도 어느 때보다도 엄중한 위기의식을 느끼며 시정이 흔들림 없이 정상 추진될 수 있도록 22명의 시의원 모두가 합심해 의회 본연의 역할에 매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현재 진행 중인 각종 현안 사업들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의회차원에서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전방위적으로 협력할 것”이라며 “시정운영에 누수가 발생하지 않도록 집행부 공무원들께서도 소신과 확신을 가지고 각자의 자리를 지켜 흔들림 없는 공직자의 모습을 보여달라”고 당부했다.

 

박희송 기자  heesking@daum.net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