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산업 자동차·항공
에어부산, '선호 좌석·키즈밀' 예약 서비스 실시
<사진제공=에어부산>

[이뉴스투데이 이세정 기자] 아시아나항공 계열의 에어부산(사장 한태근)은 이달 16일부터 국제선 노선을 대상으로 '선호 좌석 예약 서비스'와 '키즈밀 기내식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에어부산의 선호 좌석 예약 서비스란 기내 1~3열 좌석을 사전에 예약할 수 있는 서비스이다. 사전 예약은 16일부터(탑승 19일부터) 에어부산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홈페이지에서는 출발 3일 전까지만 예약이 가능하며, 잔여 선호 좌석이 있을 경우 당일 공항 현장 구매도 가능하다.

서비스 이용 금액은 노선별로 일본 1만5000원, 중국·대만·홍콩·마카오 2만원, 동남아·괌·울란바토르 2만5000원이다. 선호 좌석 예약 손님은 수하물 우선 처리 서비스도 제공된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먼저 내려야 하거나 빨리 수하물을 찾아야 하는 손님 및 넓은 좌석 공간이 필요한 손님들의 지속 요구로 인한 맞춤형 서비스를 실시하기로 했다"며 "기내 1~3열을 제외한 나머지 좌석에 대한 사전 지정은 기존 방식대로 온라인에서 무료로 가능하다"고 말했다.

아울러 에어부산은 어린아이를 동반한 가족단위 손님을 위해 키즈밀 기내식도 선보인다. 메뉴는 미트볼 오므라이스, 치킨너겟 오므라이스 2종으로 각 80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키즈밀 기내식 역시 16일부터(탑승 19일부터) 에어부산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고 출발 3일 전까지만 예약이 가능하다.

이세정 기자  sj@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