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공정한 입학…신속한 서비스 '처음 학교로'대전교육청, 유아 원아모집·선발 위한 유치원 입학관리시스템 구축…대전 비롯해 전국 시행 예정

[이뉴스투데이 대전충청취재본부 박희송 기자] 대전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유치원 입학관리 시스템 ‘처음 학교로’을 구축, 2018학년도 유치원 원아모집 시 공립유치원·희망사립유치원을 대상으로 공정하고 신속한 입학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유치원입학관리시스템 ‘처음 학교로’는 교육부와 17개 시·도 교육청이 공동 개발한 것이다.

보호자가 시간과 장소의 제한 없이 온라인으로 편리하게 유치원 정보를 검색해 입학을 신청하고 유치원은 공정하게 선발된 결과를 알려줌으로써 학부모의 불편 해소와 교원의 업무를 경감할 수 있다.

아울러 서울·세종·충북의 2017년 원아모집 시범 운영 결과를 바탕으로, 시스템 개선·고도화 작업을 마치고 대전을 비롯해 전국적으로 시행될 예정이다.

이번 시스템구축으로 2018학년도 원아모집은 온라인상으로 우선모집 후 일반모집의 순차적 절차에 의해 이뤄지며 유치원 입학 지원횟수는 공·사립 관계없이 우선선발 재학생은 2회, 신입생은 총 3회의 기회를 갖게 된다.

한편 대전교육청은 2018학년도 원아모집의 원활한 시스템 적용을 위해 10일, 11일, 13일, 대전유아교육진흥원에서 ‘유치원입학관리 시스템 활용의 실제’ 교원 연수를 시행하고 학부모·지역사회에 리플릿을 배부하는 등 홍보를 강화할 계획이다.

대전교육청 배상현 유초등교육과장은 “원아모집으로 인한 학부모와 교원의 불편을 최소화 하고 시스템의 안정적 구축과 운영을 통해 상호 만족스러운 입학관리시스템으로 안착 돼 다음 연도에는 사립유치원까지 전면 확대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박희송 기자  heesking@daum.net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