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국제
칠레 북부, 규모 6.3 강진 발생… 아직까지 사상자 없는 듯
10일(현지시간) 오전 3시 32분께 칠레 북부 지역에서 규모 6.3의 강진이 발생했다. <사진출처=기상청 홈페이지 캡처>

[이뉴스투데이 서믿음 기자] 10일(현지시간) 오전 3시 32분께 칠레 북부 지역에서 규모 6.3의 강진이 발생했다. 

10일 USGS에 따르면 페루 접경지역에 위치한 파리나코타주 아리카에서 동쪽으로 73㎞ 떨어진 곳에서 지진이 발생했으며 진원 깊이는 82㎞로 파악됐다. 

이와 관련해 태평양쓰나미경보센터(PTWC)는 아직까지 쓰나미 경보는 발령하지 않았으며, 아직까지 사상자가 보고되지 않았다. 

한편, 칠레는 이른바 '불의 고리(Ring of Fire)'로 불리는 환태평양지진대에 속해 지진이 빈번하게 일어나고 있다. 

서믿음 기자  dseo@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