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금융 유제원의 금융꿀팁
보험사 고를때 고민된다면 가격지수·불완전판매 꼼꼼히 확인해야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보험에 가입할 때 어느 보험회사를 선택할지 고민된다면 보험가격지수와 불완전판매 등의 지표를 비교하면 도움이 된다.

체크리스트는 보험가격지수와 불완전판매비율, 보험금 부지급률, 소송공시, 지급여력비율 등이다.

보험가격지수는 보험사별 동일유형 상품의 평균적인 가격을 100으로 해서 이를 기준으로 해당 보험회사 상품의 가격수준을 나타낸 지표다.

보험가격지수가 80인 상품은 동일 유형 상품의 평균가격 대비 20% 저렴하다는 것을 의미한다. 암보험은 암보험끼리 종신보험은 종신보험끼리 보험료 수준을 비교한다.

다만 구체적인 보장범위 등에서 차이가 있을 수 있으므로 이러한 점도 함께 고려해야 최적의 상품을 고를 수 있다.

상품을 제대로 판매하는지 확인하고 싶다면 보험회사의 '불완전판매비율'을 살펴보면 된다.

보험회사가 보험을 판매하는 경로인 보험설계사, 홈쇼핑, 텔레마케팅 등 판매채널별로도 확인할 수 있다. 같은 보험회사 상품이라도 어떠한 채널을 통해 가입하느냐에 따라 불완전판매비율이 다르기 때문에 채널별 현황을 알아두는 것이 좋다.

보험금 부지급률은 보험회사에 보험금을 청구한 건 중 보험금이 지급되지 않은 비율을 뜻한다. 보험회사가 보험금을 지급하지 않은 건 중에는 소비자가 보험회사에 알려야 할 사항을 알리지 않았거나, 보험약관상 보험금을 지급하지 않는 사유(면책사유) 등으로 보험회사가 정당하게 지급하지 않은 건이 포함된다.

이 비율이 높은 보험회사는 그렇지 않은 보험회사에 비해 보험금을 제대로 지급하지 않았을 가능성이 높을 수 있다.

소송공시는 보험회사가 보험금 지급과 관련해 소송을 남용하는지를 가늠할 수 있는 지표다.

특히 회사가 소비자를 상대로 제기하는 소송건수가 많거나, 소송제기 건수 중에서 보험회사가 패소한 비율이 높은 경우에는 소송을 남용했을 가능성이 높다고 금감원은 전했다.

보험사가 지급할 능력이 충분한지 아는 것도 중요하다. 이를 가장 쉽게 알 수 있는 방법은 보험사의 '지급여력비율'(RBC)을 확인하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지급여력비율이 높다는 것은 그 보험회사의 재무상태가 건전하다는 것을 의미한다. 감독 규정에 따라 모든 보험회사는 지급여력비율을 100% 이상으로 유지해야 한다.

유제원 기자  kingheart@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