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유통·소비자 중간 톱
비디비치, 송지효 효과 '톡톡'… 올해 면세점 매출 전년比 10배 ↑

[이뉴스투데이 유경아 기자] 신세계인터내셔날은 자체 화장품 브랜드 '비디비치'의 올해 면세점 매출이 전년 대비 10배 가량 증가한 70억원을 기록했다고 10일 밝혔다.

신세계인터내셔날에 따르면 신규 면세점 증가로 매장 수는 지난해보다 2개 늘었지만 신세계본점, 롯데소공점, 신라면세점(서울) 등 주요 매장에 입점하면서 매출이 크게 늘었다.

특히 지난 5월 배우 송지효를 비디비치의 모델로 선정한 이후 6~7월 면세점 매출은 4~5월 대비 약 2배 증가했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측은 면세점 매출이 크게 오르자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한 면세 전용 제품도 개발했다. 비디비치는 면세점 인기 상품인 ‘스킨 일루미네이션’과 ‘퍼펙트 브이핏 쿠션’을 결합한 ‘스킨 브라이터 마블 팩트’를 이달부터 면세점에서만 판매한다.

비디비치 관계자는 “송지효가 중국을 포함한 아시아권에서 큰 인기를 얻으면서 매장을 찾는 고객이 많아졌다”면서 “지효 세트, 여신 세트, 지효 립스틱 등 송지효를 이용한 세트 제품들의 판매가 매우 좋다”고 말했다.

유경아 기자  yooka@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