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유통·소비자 중간 톱
공정위, 주요 외식 프랜차이즈 조사 착수… "업계 전반에 확대될 듯"
김상조 공정거래위원회 위원장 <사진출처=뉴시스>

[이뉴스투데이 유경아 기자] 공정거래위원회가 주요 외식 프랜차이즈업체에 대한 실태 조사에 돌입했다. 

17일 관련 업계 등에 따르면 공정위는 이날 롯데리아와 엔제리너스 등을 운영하는 롯데지알에스와 치킨 프랜차이즈 굽네치킨, bhc치킨 등에 대한 조사에 착수했다. 

공정위의 이번 조사는 대상 업체의 가맹점 거래 등에 대한 부분인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국내 프랜차이즈 업체들에 대한 불공정 거래 관련 제보가 잇따르고 있는 데에 따른 조치로 풀이된다. 

업계의 한 관계자는 "공정위의 조사가 여기서 끝나는 게 아니라 더 이어질 것으로 보고 있다"면서 "가맹 관련 내용이겠지만 조사가 진행 중이어서 정확한 내용은 파악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유경아 기자  yooka@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