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민간일자리 창출지원단 출범… 본격적인 활동 실시
상태바
광명시, 민간일자리 창출지원단 출범… 본격적인 활동 실시
  • 수도권 취재본부
  • 승인 2017.07.03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광명시는 공공부문의 일자리 창출 정책을 민간으로 확대하기 위한 ‘광명시 민간일자리 창출 지원단’을 출범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사진제공=광명시>

[이뉴스투데이 수도권 취재본부] 3일 광명시는 공공부문의 일자리 창출 정책을 민간으로 확대하기 위한 ‘광명시 민간일자리 창출 지원단’을 출범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지원단은 양기대 광명시장과 박문영 광명시 상공회의소 회장이 공동 단장을 맡았고 광명 지역의 기업, 근로자 대표, 금융지원기관, 시민단체, 자영업자·소상공인 대표 등 지역사회의 대표 인사들로 구성됐다.

광명시는 지원단 설치와 운영에 관한 규정을 만들어 향후 지원단 운영의 제도적 안정성을 기하기로 했으며 시의회에서는 이를 조례로 제정해 예산과 제도적 뒷받침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양기대 광명시장은 “지원단을 상설 기구화해서 상근 직원을 배치하는 등 민간일자리 창출과 관련한 의견 수렴 및 정책 마련을 적극 지원하겠다”며 “일자리는 생명이라는 모토 아래 정밀한 정책 대안을 지속적으로 마련하겠다”라고 밝혔다.

박문영 상공회의소 회장은 “일자리 창출에 대한 양기대 시장과 광명시의 사명감이 느껴진다”며 “행정기관이 열심히 하는 만큼 민간에서도 지방정부를 믿고 돕겠다”고 밝혔다.

김남현 소상공인연합회 회장은 “지원단이 구인과 구직자 모두에게 필요한 역할을 하기 위해서는 홈페이지 등 정보 공유의 장이 있어야 한다"며 "채용과 관련한 세제 혜택 등에 관한 정보가 교류된다면 기업에서도 적극적으로 채용에 나설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광명시는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전국 지방자치단체 일자리 경진대회에서 4년 연속 우수상을 받는 등 일자리 정책을 공식적으로 인정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