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사회 오늘의 이슈
박지원,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에 웃음 "광주의 태양은 다시 떠오른다…"
김대성 기자 ssolov@enewstoday.co.kr
승인 2017.05.18 20:57
박지원 전 국민의당 대표가 문재인 대통령의 5.18 행보와 관련 "광주가 울었습니다. 광주가 웃었습니다. 광주가 감동했습니다"라고 말했다. <사진출처=뉴시스>

[이뉴스투데이 김대성 기자] 박지원 전 국민의당 대표가 문재인 대통령의 5.18 행보와 관련 "광주가 울었습니다. 광주가 웃었습니다. 광주가 감동했습니다"라고 말했다.

5월 18일 박 전 대표는 자신의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문재인 대통령의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지시, 4년 만의 대통령 행사 참석과 파격적인 행사장 입장, 감격적인 기념사를 통해 5.18 헌법 전문 포함, 발포명령자 등 진상규명은 누구나 웃을 수 밖에 없습니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37년 전 자신은 5.18에 태어났고 아버지는 5.18에 계엄군에 생명 잃은 딸의 편지 낭독 때 ,걸어나가 포옹하며 함께 우는 대통령 모습에 누구나 울 수 밖에 없습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가수 전인권의 상록수,임을 위한 행진곡을 손에 손을 잡고 제창하는 순간은 감동 할 수 밖에 없습니다. 광주의 태양은 다시 떠오릅니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문 대통령은 이날 5.18 유족에 공감했다. 그는 연설을 마친 유족을 안아주며 눈물을 흘리는 모습을 보였다.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오늘의 HOT뉴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SPONSORED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특별시 서초구 논현로31길 14 서울미디어빌딩  |  대표전화 : 02)523-8541  |  편집국 02)581-4395~6  |  팩스 : 02)522-6725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 00339  |  등록년월일 : 2007년 3월 20일  |  발행연월일 : 2005년 5월 25일
발행인 : 방재홍  |  편집인 : 임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동삼
Copyright © 2017 이뉴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