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과학 의료·제약
신라젠 “호주서 펙사벡 임상 3상 첫 환자 등록”

[이뉴스투데이 이근하 기자] 신라젠은 호주에서 항암 바이러스 제제 ‘펙사벡’의 임상 3상 첫 환자를 등록했다고 20일 밝혔다.

이에 따라 간암 대상 펙사벡 글로벌 임상 3상의 환자 등록국가는 뉴질랜드·미국·한국·싱가포르 등에 이어 9개가 됐다.

호주에서는 시드니 소재의 Royal Prince Alfred 병원에서 임상이 진행된다.

Simon Strasser 교수는 “원발성 간암은 호주에서 빠르게 증가하고 있고 효과적인 치료제는 암환자들에게 꼭 필요하다”며 “우리는 이 놀라운 임상시험에 참여하고 첫 환자가 등록돼 매우 흥미롭게 생각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신라젠은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승인을 받고 전 세계 140여개 병원에서 600명의 간암 환자를 대상으로 임상 3상을 개시했다.

이근하 기자  gnhahappy@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