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건설·부동산
인천 송도에서 김포 한강까지 25분에 간다수도권 제2외곽순환 고속도로 인천~김포 구간 23일 0시 개통
제2외곽순환(인천~김포) 고속도로 위치도<자료 제공=국토부>

[이뉴스투데이 김정일 기자] 인천 송도에서 김포 한강 신도시까지 25분만에 주파가 가능해질 전망이다.

국토교통부는 수도권 제2외곽순환 고속도로 중 인천~김포 구간의 공사가 마무리 돼 오는 23일 0시에 도로를 개통한다고 20일 밝혔다.

인천~김포 고속도로는 인천 중구에서 경기 김포를 연결하는 28.88km, 왕복 4∼6차선 도로로 1조7000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됐다.

고속도로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5개 나들목을 설치했으며, 주거와 자연환경 훼손 최소화를 위해 전체 구간의 55%를 터널, 지하차도 및 교량으로 건설했다.

통행료는 한국도로공사에서 관리하는 재정고속도로 대비 1.1배 수준이다. 전 구간(28.88km) 주행 시 승용차 기준 2600원이며, 최소운영수입보장(MRG)이 없어 사업자가 운영손실을 보더라도 정부가 재정지원을 하지 않는다.

이번 개통으로 수도권 서부의 남북 방향 접근성이 향상되고 경인고속도로 등 인근 도로들의 교통 혼잡도 완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인천 송도에서 김포 한강 신도시로 가는 경우 기존보다 거리가 7.6㎞ 짧아진다. 이동시간도 지체시 72분에서 47분 단축돼 25분이면 도달할 수 있어 가장 큰 효과를 보는 구간이 됐다.

또한 인천항과 배후 물류단지와 인근 산업단지를 오고 가는 물동량의 효율적인 처리로 연간 2150억 원의 물류비 절감 효과도 기대된다.

여기에 경인고속도로,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등 동·서축 간선도로와 연결해 수도권 서부지역과 광역 간 통행은 더욱 편리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우제 국토부 도로투자지원과장은 "인천~김포 고속도로 개통으로 인천·김포 등 수도권 서부의 교통여건이 좋아졌다"며 "지역발전이 가속화되고 인천항의 경쟁력 강화에도 큰 기여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정일 기자  myth-01@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