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LX, 창업 아이디어 공모전 10개팀 선정
<사진 제공=한국국토정보공사>

[이뉴스투데이 신동호 기자] 한국국토정보공사(LX)가 예비창업자들을 지원, 고용을 창출하고 민간 동반성장을 도모한다. 

LX는 창업지원 대상자로 선정된 10개 팀의 시상식을 28일 열고 원활한 창업을 지원하기 위해 대·중소기업 협력재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예비창업자 10개팀은 지난해 10월 개최된 'LX공간정보 창업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아이디어나 상업성은 풍부하나 자금 등 기반이 부족한 예비창업자'로 선정됐다. 

소기업부문에서는 데이터킹이, 개인부문에서는 이동민씨가 수상을 했으며 수상한 열개 팀에게는 총 4억원의 지원금과 함께 창업 제반여건이 제공된다. 

시상식과 같이 진행된 업무협약에서 LX는 공간정보 창업센터 조성 및 운영을, 대·중소기업 협력재단은 창업기업의 글로벌 진출지원을 맡아 이행하기로 했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국내 공간정보의 컨트롤타워로써 이번에 선발된 창업기업에 한해 그동안 비공개로 관리된 공간정보 데이터 지원을 약속했다. 

박명식 LX 사장은 "공모전을 통해 선발된 10개의 아이디어들이 실제 사업화 돼 공간정보시장의 신 성장 동력이 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신동호 기자  justice@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