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주간증시전망대] 코스피, 상승세 이어지나…트럼프 취임 '변수'
[이뉴스투데이 김희일 기자] 금 주(1월16일~20일) 국내 증시는 외국인 자금 유입세에 힘입어 상승세가 이어질 것이란 기대감이 적지 ...
김희일 기자  |  2017-01-15 22:00
라인
초대형 증권사들의 두 얼굴 …겉은 ‘몸 불리기’, 속은 ‘구조 조정’
[이뉴스투데이 김희일 기자] 새해들어 증권업계에 구조조정 한파가 서서히 몰아치고 있다. 특히 지난해 합병으로 초대형 증권사로 우뚝 선 ...
김희일 기자  |  2017-01-06 15:57
라인
유일호 “절체절명의 우리 경제, 위기를 기회로 삼자”
[이뉴스투데이 김희일 기자] 유일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일 "위기를 기회로 삼아 새로이 도약케 리스크 관리, 경기회복과 ...
김희일 기자  |  2017-01-02 15:21
라인
삼성화재, 실적 개선으로 자동차보험료 인하 나서
[이뉴스투데이 김희일 기자] 손해보험업계 1위인 삼성화재가 자동차보험료 인하에 나선다. 지난해부터 이어진 보험료 인상 등으로 손해율(받...
김희일 기자  |  2016-12-21 14:36
라인
CJ CGV, 촛불집회로 영화관 빈자리 늘어··· 국내 관람객수 전년比 17%↓
[이뉴스투데이 윤중현 기자] CJ CGV가 최근 관람객수 저하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촛불집회 등의 영향으로 극장이 한산해져 11월 국내...
윤중현 기자  |  2016-12-16 14:49
라인
[김&정 이슈+] 美 금리인상에 건설사 '긴장'…포스코건설 이자도 못 갚아
[이뉴스투데이 김정일·정상명 기자] 미국 금리인상이 발표됨에 따라 국내 건설업계에도 악재의 그림자가 드리우고 있다.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
김정일·정상명 기자  |  2016-12-16 07:00
라인
[김&정 이슈+] 성과급 희비 갈린 발전6개社…한수원·중부 '웃고', 동서·서부 '울고'
[이뉴스투데이 김정일·정상명 기자] 지난해 실적개선으로 인해 공공기관 경영실적평가에서 등급향상을 받은 에너지공공기관 직원들의 급여가 대...
김정일·정상명 기자  |  2016-12-15 13:00
라인
한국 경기 ‘불황’에도 불구 국가 세수입은 ‘호황’
[이뉴스투데이 김희일 기자] 경기가 침체되고 국민들의 살림살이는 궁핍해져도 정부가 거둬 들이는 세수입은 호황을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나...
김희일 기자  |  2016-12-13 20:22
라인
AJ렌터카 자회사 AJ셀카, 실적부진에 급여삭감說 '솔솔'
[이뉴스투데이 정상명·이세정 기자] AJ렌터카의 자회사인 중고차 매매업체 AJ셀카가 출시 몇년만에 경영 악화로 인해 직원 급여를 삭감한...
정상명·이세정 기자  |  2016-12-08 06:50
라인
구조조정으로 직원들 겁박준 하이투자증권 임원, 되레 쫓겨날까?
[이뉴스투데이 유영길 기자] 하이투자증권이 본사 임원의 성희롱 발언으로 곤욕을 치루고 있다. 이 임원은 지난달 8~9일 울산과 부산에서...
유영길 기자  |  2016-12-07 17:45
라인
성장동력 잃은 AJ렌터카, 어디까지 추락하나
[이뉴스투데이 정상명·이세정 기자] AJ렌터카가 경쟁사인 롯데렌터카와 SK렌터카에 밀려 시장 내 입지를 잃어가고 있다. 더욱이 모기업인...
정상명·이세정 기자  |  2016-12-06 06:55
라인
‘미래에셋식 발상의 전환’ 제동 걸리나…랜드마크 72 ABS 제재 여부 이목 집중
[이뉴스투데이 유영길 기자] ‘미래에셋식 발상의 전환’에 제동이 걸릴 것인가. 미래에셋증권의 랜드마크72 자산유동화증권(ABS) 판매에...
유영길 기자  |  2016-12-05 12:01
라인
노랑풍선, "도전을 무서워하지 않는 여행객...이스라엘·요르단으로 떠나라"
[이뉴스투데이 강민수 기자] "도전을 무서워하지 않는 여행객이라면 이스라엘로 떠나라"노랑풍선은 죽기 전에 꼭 가봐야할 여행지인 이스라엘...
강민수 기자  |  2016-12-02 17:48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특별시 서초구 논현로31길 14 서울미디어빌딩  |  대표전화 : 02)523-8541  |  편집국 02)581-4395~6  |  팩스 : 02)522-6725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 00339  |  등록년월일 : 2007년 3월 20일  |  발행연월일 : 2005년 5월 25일
발행인 : 방재홍  |  편집인 : 임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동삼
Copyright © 2017 이뉴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